나는 죄인이다

그에 대해 하고 싶은 말도. 듣고 싶은 말도 해야할 일도 산처럼 많거늘..

자격이 없다. 자격이 없어.

그를 지켜줄 수 있었던 것은 오직 그를 세워준 민초들 뿐이었는데.

입이 열개라도 말 할 자격이 없다.

그저 한개피의 담배에 눈물이 나누나..


하지만 이것은 말 할 수 있다.

당신과 같은 시대를 보낼 수 있었던 나는 정말로 행운이었습니다.

당신이 있었기에 저는 희망을 볼 수 있었습니다.

감사합니다. 고맙습니다. 사랑합니다..









by 낭인 | 2009/05/25 16:16 | 트랙백 | 덧글(0)

트랙백 주소 : http://nangin.egloos.com/tb/4958361
☞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(트랙백 보내기) [도움말]

:         :

:

비공개 덧글

◀ 이전 페이지          다음 페이지 ▶